Follow Delta News Hub on Twitter Follow Delta News Hub on Facebook Google+ Follow Delta News Hub on LinkedIn Email Delta News Hub

서울 (2017년 5월 10일) – 델타항공은 오는 6월 4일 운항을 시작하는 인천-애틀랜타 직항노선 개설을 기념해 새로운 광고 캠페인을 실시한다. 신규 취항지인 하츠필드-잭슨 애틀랜타 국제공항은 델타항공의 본사가 위치하고 있는 세계 최대규모의 허브 공항으로 유명하다.

새로운 광고 캠페인은 조지아 주의 주도이자 경제 중심지인 애틀랜타의 고층 건물들과 남부의 수려한 자연 경관을 통해 역동적인 도시 이미지를 조화롭게 담아냈다. 특히, 직항노선을 이용한 편리한 애틀랜타 여행은 물론, 미국 내 다양한 인기 목적지를 비롯해 남미까지도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번 광고 캠페인은 신문, 잡지, 옥외 광고물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접할 수 있다.

비네이 듀베 델타항공 아시아 태평양 수석부사장은 “이젠 한국 여행객들도 델타항공이 가장 많은 항공편을 운항하는 최대 허브인 애틀랜타를 통해 미국 전역은 물론 멕시코, 카리브해와 남미 등지까지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게 되었다” 며, “이번 광고 캠페인을 통해 더욱 많은 한국 여행객들이 델타항공과 함께 애틀랜타를 비롯한 다양한 목적지로 더욱 편리한 여행을 하길 바란다” 고 밝혔다.

한편, 델타항공은 현재 인천발 시애틀 및 디트로이트 행 직항편을 매일 운항하고 있으며, 이번 인천-애틀랜타 노선 확충으로 델타항공은 디트로이트, 시애틀, 애틀랜타 등 미국 3개 도시에 동시 취항하는 유일한 미국 항공사가 된다. 이에, 고객들은 델타항공을 이용하여 미국 내 220곳 이상의 도시들은 물론 남미 대륙까지 한층 더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게 됐다. 앞서 델타항공은 국내 제휴사인 대한항공과 공동운항 확대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델타항공의 인천-애틀랜타 노선 운항 개시와 함께, 기존 대한항공의 인천-애틀랜타 노선과의 협력이 강화되며 북남미 156개 도시 및 아시아 35개 도시로 공동 운항편이 확대된다.

한글 (Korean)
Follow Delta News Hub on Twitter Follow Delta News Hub on Facebook Google+ Follow Delta News Hub on LinkedIn Email Delta News Hub